2012년 3월 8일 목요일

뉴 아이패드는 아이패드2의 완성품


애플이 간밤에 아이패드 신제품을 발표했습니다. 샌프란시스코 현지시간 7일 아침 10시, 한국시간 8일 새벽 3시. 최고경영자(CEO) 팀 쿡이 주도했고 간부 대여섯명이 무대에 올라가 기능을 설명하고 시연 했습니다. 그런데 신제품 이름은 “아이패드3”도 아니고 “아이패드HD”도 아닙니다. 그냥 뉴 아이패드(new iPad)랍니다.








뉴 아이패드는 아이패드2의 부족한 점을 보강한 아이패드2 완성품이다... 이런 느낌을 받았습니다. 소문대로 아이폰에 탑재하는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채택했고, 500만 화소급으로 카메라 성능도 좋아졌습니다. 쿼드코어 GPU를 탑재했고 4G LTE도 지원합니다. 그리고 아이라이프(iLife)의 3개 프로그램과 아이워크(iWork) 3개 프로그램을 업데이트 했습니다. 이 가운데 사진관리 프로그램 아이포토는 이번에 추가됐습니다.

애플은 이번 프레스 이벤트를 생중계하지 않았습니다. 이벤트가 끝나고 한 시간 뒤에 85분짜리 동영상을 올려놨습니다. 3시부터 한 시간 반 동안 라이브 블로그를 지켜봤고 동영상은 나중에 봤습니다. 팀 쿡은 초반에 “포스트 PC”를 강조했습니다. 아이폰 아이패드는 물론 아이팟까지 포스트 PC 카테고리에 넣더군요.
아이패드는 뭐가 다른지 핵심만 간추립니다.





레티나 디스플레이 탑재. 크기는 9.7인치로 같은데 레티나입니다. 화소는 2048x1536. 약 310만개. 아이패드2의 4배나 되고 HDTV보다 100만개 더 많다고. 그래서 맨눈으로는 화소가 떨어져 있는 걸 분간 못한다고. 그래서 글씨가 더 또렷하고 색상이 더 선명하고 채도가 44% 좋아졌다고 합니다.

A6가 아닌 A5X 탑재. 화소가 4배로 늘었는 데도 이미지가 끊김없이 바로 뜨는 것은 GPU가 쿼드코어인 A5X를 탑재해 처리속도가 빨라졌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쿼드코어로 늘렸는데도 배터리 시간은 아이패드2와 같은 10시간. 읽고 보고 게임을 플레이할 경우 최대 10시간 간다는 뜻. LTE는 9시간.




500만 화소 아이사이트(iSight) 카메라와 풀 HD 1080p 동영상 촬영. 후방조명 센서를 탑재해 햇빛 아래서든 촛불 아래서든 사진 잘 찍힌다고 합니다. 자동초점 기능, 손가락으로 툭 치면 초점이 맞춰지고 노출이 맞춰지는 기능, 얼굴인식 기능 등등. 애플은 오리지널 아이패드엔 카메라를 넣지 않았다가 아이패드2에 시험삼아 넣었는데 화소가 부족해 영상이 흐린 게 흠이었는데 500만에 1080p...좋습니다.

4G LTE 지원. 소문대로 LTE 지원합니다. 현재는 미국 캐나다 한국 일본 정도만 LTE 상용 서비스를 하고 있지만 올해는 전 세계로 확산될 겁니다. 그렇다면 3G HSPA+는 물론 4G까지 지원하는게 당연하죠. (여기서 3G는 3세대, 4G는 4세대 이동통신. G=Generation) 물론 와이파이도 됩니다. 그리고  GSM 등 12가지 밴드를 지원해 해외 로밍도 원활할 거라 합니다.

퍼스널 핫스팟 기능 도입. 이동통신사가 허용하면 퍼스널 핫스팟 기능을 지원한답니다. 아이폰 아이팟터치 맥북에어 등 최대 5대의 기기를 연결해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는 얘기죠. 아이폰에 있는 핫스팟 기능을 가끔 유용하고 쓰고 있는데 이번에
아이패드에도 이 기능을 적용했습니다.

이벤트에서 발표한 내용을 추가하겠습니다.






위 사진은 팀 쿡 발표 장면입니다. "포스트 PC" 얘기, 작년 4분기 아이패드 판매대수가 HP나 델의 PC 판매대수보다 많았다는 얘기, 지금까지 판매한 아이패드가 5500만대나 된다는 얘기... 그리고
아이패드 얘기를 시작합니다. 아이패드에 관한 프리젠테이션은 필 쉴러 부사장(SVP)이 했습니다.




아이패드 기능을 간추리면... 레티나 디스플레이, A5X 칩 탑재, 500만 화소 카메라, 1080p HD 동영상 촬영, 시리(Siri) 음성입력, 그리고 4G LTE 지원. 여기서 시리 음성입력이 추가된 기능인데... 버추얼 키보드 스페이스바 왼쪽에 있는 시리 아이콘을 누르고 말하면 음성입력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두께 9.4mm. 예상대로 약간 두꺼워졌습니다. 아이패드2는 8.8mm였죠. 0.6mm 두꺼워진 것은 GPU 성능을 쿼드코어로 높이고도 배터리 수명을 아이패드2와 똑같은 10시간(4G는 9시간)으로 맞추기 위해 배터리 용량을 키웠기 때문이 아닌가 싶습니다. 무게는 635g. 아이패드2가 601g이니까 34g 무거워졌습니다.




아이패드 가격입니다. 보시다시피 아이패드2 종전 가격과 같습니다. 물론 아이패드2 가격은 낮췄습니다. 399달러로 100달러 낮췄습니다. 발매시기는 소문대로 3월16일입니다. 오늘부터 예약이 시작됩니다.




그런데 한국은 10개 1차 발매국에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일본은 포함됐습니다. 일본은 시리 음성입력 대상에도 포함됐죠. 한국은 3월23일 2차 발매국 26개에도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우리나라 발매는 다음달 이후가 될 것 같습니다.









앞에서 말씀드렸다시피 아이패드2에서와 마찬가지로 아이워크(iWork) 3개 프로그램(키노트, 페이지스, 넘버스)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미 사용하고 계신 분들은 업데이트만 하면 되겠죠. 가격은 각각 9.99달러.




아이라이프(iLife) 3개 프로그램도 모두 사용할 수 있습니다. 거라지밴드와 아이무비는 아이패드2부터 가능했으니까 사용하고 계신 분들은 업데이트만 하면 되고 처음 사용하는 분은 4.99달러씩 주고 사야 합니다. 추가된 것은 맥북 사용자들이 좋아하는 아이포토. 사진 관리용으로 유용한 프로그램. 이제 사진도 손가락으로 만지작거리며 간편하게 편집/관리할 수 있게 됐습니다. 역시 4.99달러.

가격을 다시 한 번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핵심을 대부분 요약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팀 쿡이 다시 무대에 올라가 말합니다. 올해 혁신적인 제품을 계속 내놓겠다, 이제 시작에 불과하다... 얼마나 많이 놀라게 하려고... 도중에 아이라이프와 아이워크 시연이 많아 다소 지루했습니다. 아이패드를 제대로 사용하려면 아이라이프 3개 프로그램과 아이워크 3개 프로그램을 모두 쓰는 게 좋은데 저는 아이무비와 아이포토만 있으면 만족합니다. [광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