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6월 4일 화요일

피들리가 구글리더 대용으로 뜨고 있다


구글리더 대용으로 피들리를 권하곤 합니다. 주변에 이걸 쓰는 분도 꽤 많습니다. 아직도 피들리 내 검색이 안된달지… 몇 가지 아쉬운 점이 있긴 하지만 구글리더 대용으로 손색이 없습니다. 구글이 구글리더를 없애기로 한 7월1일이 다가오면서 피들리 측이 사용자들한테 받은 요구사항과 답변, 새로운 제휴 사실을 밝혔습니다.


피들리 발표 내용. 피들리 주간적극사용자가 (구글리더 폐쇄 발표 후) 68% 늘었다. 피들리 사용시간도 2배로 늘었고, 버퍼와 제휴한 덕분에 피들리 사용자들이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핀터레스트 등에 공유하는 양이 10배로 증가했다. 아직도 갈 길이 멀다. 그래서 피들리 커뮤니티에 조언을 구했고 3500건이 넘는 제안을 받았다.

1) 속도. 피들리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우리는 최근 개발과 운영 양쪽에서 대단한 사람들을 고용했다. 이들이 만들어낸 결과를 곧 여러분에게 알려드리겠다.

2) 피들리 내 검색 (사용자 의견 링크): 지지 2만여표. 답변: 피들리 내 검색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이 기능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안다. 열심히 개발하겠다.

3) 순수한 웹 접속 (사용자 의견 링크). 플러그인이나 익스텐션 없이 접속할 수 있게 해 달라. 2만여표. 현재 일부 브라우저에서는 접속 안돼 익스텐션을 쓴다는 의견.

4) 윈도폰과 윈도8 (사용자 의견 링크). 9,400표. 윈도폰과 윈도RT/8용 앱 만들어 달라. 그렇잖으면 최소한 인터넷익스플로러 10과 호환되는 웹 버전을 만들어 달라.

5) 단체공유 개선 (사용자 의견 링크). 1~5명 소규모 집단과 공유할 수 있게 해 달라 등등. 답변: 수주일 내에 베타 테스트를 하고 여러분도 테스트에 참여하게 하겠다.

6) 버그 수정: 로그인, 피들리 미니, 피드 추가 등이 잘 안되는 수가 있다는 지적.


한 가지 더. 우리는 그동안 에코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해 여러 파트너들과 은밀하게 공동작업을 했다. 리더, 프레스, 넥스트젠 리더, 뉴스파이, 지리더 등이 우리 노르앙디 프로젝트의 파트너들이다. 구글리더 서비스가 종료되기 전에  이들 모든 앱에서 여러분의 피들리로 접속할 수 있게 됐다. 피들리 접속 API는 무료이다. 개발자라면 관심을 가져달라.

들리 측이 사용자 불만을 수렴해 일부는 수정했고 일부는 고치겠다고 밝힌 것은 고무적입니다. 무엇보다 검색 기능을 추가하겠다는 부분이 눈에 띕니다. 피들리에서 전에 읽었던 기사를 찾으려 할 때 현재는 검색이 안돼 불편합니다. 플러그인이나 익스텐션 없이도 다양한 브라우저에서 접속하게 하겠다는 약속도 기대가 됩니다.

이번에 추가한 파트너들이 얼마나 위력을 발휘할지는 모르겠지만 버퍼와의 제휴는 대박이었습니다. 제가 피들리를 쓰기 시작한 것도 버퍼 연동 때문이었습니다. 저는 피들리에서 글을 읽으면서 메모해 버퍼에 저장해놓고 정해진 시간에 트윗을 날리게 합니다. 피들리가 에코시스템을 강화해 더욱 편리한 서비스가 되길 기대합니다. [광파리]